04 6월

울릉도 여행 2/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울릉도 여행 2일째 아침
.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천부 버스정류장에서 나리분지로 가는 버스가 있다

출발하기 전에 시간이 남아 갈매기 구경중…

사용자 삽입 이미지
.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리분지에 도착

분지답게 정말 사방이 산이다

민박도 4~5곳이 있고, 식당도 있다

그리고 야영장이 따로 있는데,

야영장비만 있으면 하루쯤 지내고 시플 정도로 시설/경관이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산통제…???

사용자 삽입 이미지.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울릉 나리동 투막집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직 녹지 않은 ‘눈’이다

계곡이라지만 햇빛이 분명 들어오는데 녹지 않은 눈이라니…

그런데 직접 만져보고는…

믿을 수 밖에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번개 맞은 나무인가?

특이하게도 접근할 수 없게 되어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성인봉(聖人峰, 987m) 정상에 올라왔다

성인봉에서 십여미터를 더가면 나오는 전망대 전경이다

섬답게 사방이 푸른바다…

조금더 맑았으면 독도가 보였을라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나리분지를 내려와 보니,

버스시간을 맞추지 못했다.

다음버스까지는 1시간을 기다려야 해서

나리분지 -> 야영장 -> 용출소 -> 추산으로 걸어서 이동하기로 했다

중간에 용출소라는 곳이 있는데,

이정표대로 들어가 봤자 이상한 시설만 있을 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


추산에서 지나가는 버스를 세워타고

10대 비경을 보러 태하로 이동

사용자 삽입 이미지.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때시간이 5시인데 모노레일을 탈 수가 없었다.

모노레일을 이용해서 등대로 이동하려면

5시이전에 도착해야 할 듯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황토굴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황토굴 옆쪽으로 해안절벽을 따라 올라갈 수 있게 되어 있다

아래를 보면 아찔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절벽에서 태하쪽을 바라본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위인데 찍고보니 꼭 입을 크게 벌리고 달려드는 것 같아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절벽을 올라갈때는 아래길

내려올대는 위에길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노레일이 끊겼으니

매표소 바로 옆길을 통해서 등대로 올라가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30여분을 걸어 올라왔다.

성인봉 등반에 나리분지에서 추산까지 걷다보니

체력이 떨어져 지독히도 힘들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포리 방향의 해안 절경이다

사진작가들이 뽑은 10대 비경중 하나이기도 하다

저 멀리 현포 방파제가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유리  아래로는 바다가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천연기념물인 ‘울릉 대풍감 향나무 자생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